• HOME
  • HDD 구매 팁

HDD 선택 시 고려 사항

1. HDD를 구입할 때 확인해야 할 용어

인터페이스: 대부분 SATA(SAS 인터페이스를 사용하는 서버 제품도 있다)를 사용한다. SATA-2 지원인지 SATA-3 인지를 확인하면 된다. SATA-1이 초당 1.5Gb를 전송하고 세대가 올라가면 이전 세대의 두 배가 된다. 따라서 SATA-3의 최대 전송 속도는 6.0Gb/s이 된다.

버퍼 용량: 인터페이스와 디스크 사이에 존재하는 일종의 메모리이다. 많을 수록 좋은 건 사실이지만 그래봐야 수십 MB 정도에 불과기 때문에 큰 차이는 없다. 가정에서 사용하는 NAS나 개인용 웹 서버 등에서는 그다지 차이가 나지 않는다.

RPM: 중요한 지표이다. 이 수치가 높을수록 디스크가 탐색에 걸리는 회전 시간이 빠르며 최대 읽기/쓰기 속도도 빨라진다. 데스크톱 하드 디스크는 7200rpm이 많이 사용되며, 웨스턴 디지털(WD)의 일부 제품군은 이보다 더 낮은 회전수로 돌거나 가변 rpm을 사용하기도 한다. 노트북용 2.5인치 하드 디스크 대부분은 5400rpm이며, 서버용 및 하이엔드 데스크톱용 하드 디스크는 10,000rpm 및 15,000rpm도 존재한다. 이 쪽은 1000=1K로 줄여서 10K, 15Krpm이라고 쓰기도 한다. 고 rpm 하드 디스크는 3.5인치 하드 디스크에 들어가는 플래터를 사용할 때 발열을 감당하기 어렵기 때문에 2.5인치 하드 디스크에 들어가는 작은 크기의 플래터를 주로 사용한다. 단 이 수치가 높다는 것이 무조건적으로 좋다는 의미는 아니다. 그만큼 수명과도 관련있기 때문에 장기간 사용되는 NAS나 서버에서 5400 ~ 5900 RPM 하드디스크를 사용하는 경우도 많다.

플래터: 데이터가 실제로 기록되는 원판이며 하나의 플래터당 두 개의 헤드(앞면과 뒷면)가 붙는다. 간혹 플래터의 한 면만 쓰는 경우도 있다. 시게이트에서 나오는 슬림형 하드 디스크는 플래터가 한 장이고 보통은 한 하드 디스크 당 2~3장 들어간다. 플래터의 숫자가 많을수록 동시에 읽고 쓸 수 있는 헤드의 숫자가 늘어나므로 연속 읽기에는 다소 강해질 수 있지만 부담이 늘어나므로 성능에서는 손해를 본다. 다만 플래터의 개수가 줄어든 만큼 플래터의 집적도가 올라가는 데에서 생기는 성능 상 이익도 있다.

헤드: 데이터를 읽거나 쓰는 장치이다. 플래터에서 수 나노미터 정도 위에 떠 있다.헤드가 얼마나 정교하냐에 따라 하드디스크의 기록 밀도가 증가하므로 헤드 기술은 중요하다.

섹터: 하드 디스크의 최소 기록 단위로, 이 안에는 단일 파일을 저장할 수 있다. 만약 512바이트짜리 섹터 하나에 10바이트 짜리 아주 작은 텍스트 파일을 저장했는데, 용량 남는다고 거기다 다른 파일을 담을 수는 없다는 이야기이다.  파일이 섹터 용량을 넘을 경우 넘어간 용량만큼 다른 섹터에 저장하고, 마지막 부분까지 저장하고 용량이 남아도 그 부분은 그냥 버려진다. 윈도우의 파일 속성 창에서 볼 수 있는 디스크 할당 크기와 파일의 실제 크기가 차이 나는 이유이기도 하다.

 

2. HDD의 AS

일반적으로 하드디스크 제조사 중 데이터를 책임져 주는 곳은 없다. (시게이트에서 1회 복구를 지원해주는 하드디스크를 출시했다. NAS 및 기업용 제품군) AS를 맡기면 새 하드디스크로 교환해 주는 경우가 대부분이기 때문에, 데이터는 서비스 대상에서 제외된다.

하드디스크 복구 비용은 매우 비싸다. 먼저 물리적인 오류가 난 하드디스크를 복구하기 위해서는 부품용으로 사용할 그만큼의 하드디스크가 필요하다. 거기에 인건비, 시간 등을 고려하면 그 비용은 하드디스크의 몇 배 정도로 증가하게 된다. 게다가 모든 데이터를 복구할 수 있다는 보장은 없다.

따라서 중요한 데이터는 미리 잘 백업을 해 두고, 불량 섹터 등의 문제점들이 나타난다면 데이터를 이관하는 것이 좋다. 대부분의 경우 하드디스크가 고장나기 전에 증상이 나타난다. 속도가 현저하게 떨어지거나 부팅시에 디스크를 못읽다가 재부팅 후 접속되는 증상이 일반적이다. 이런 증상이 잦아진다면 중요한 데이터는 다른 저장매체에 백업해야 한다.

결과적으로 하드디스크는 소모품이다. 문제가 생길 조짐이 보이면 즉시 새것을 구입하는 편이 좋다. 하드디스크를 아끼려다가 데이터가 손상되면 그 이상의 비용과 시간을 투자해야 한다. 이 점을 꼭 기억하자. 데이터 백업이 아무리 귀찮고 시간이 걸린다고 해도 데이터 복구에 비하면 매우 간편한 작업이다.

코멘트 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다음의 HTML 태그와 속성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



배송정보
배송조회를 하시려면 송장번호를 클릭하세요
배송조회
상품명
주문번호
택배사
송장번호